한 해동안 웹진아르코를 사랑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돌아오는 2008년 새해에도 웹진아르코는 늘 여러분과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