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미술공간

픽션-툴: 아티스트 퍼블리싱과 능동적 아카이브(Tools for Fiction: Active Archive for Artist’s Publishing)

픽션-툴: 아티스트 퍼블리싱과 능동적 아카이브(Tools for Fiction: Active Archive for Artist’s Publishing)
  • 전시일시 2018.04.06~2018.05.05
  • 오프닝 별도의 오프닝 행사가 없습니다.
  • 장소 인사미술공간 (서울 종로구 창덕궁길 89)
  • 작가
  • 관람료 무료
  • 부대행사 강연 5회(4.7(토) 5시~6시, 4.14(토) 3시~4시, 4.21(토) 3시~4시, 4.28(토) 3시~4시/4시 30분~5시 30분) 워크숍 1회(5/5(토) 14~18시)
  • 주관 인사미술공간,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 주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 문의 02-760-4721~3, ias.info@arko.or.kr

전시 ‘픽션-툴: 아티스트 퍼블리싱과 능동적 아카이브(Tools for Fiction: Active Archive for Artist’s Publishing)'는 한국의 동시대 미술을 ‘출판’이라는 키워드로 읽어보려는 시도로, 90년대 이후 한국의 예술가들이 제작한 출판물을 조사하고 목록화한 결과물을 바탕으로 진행된다. 전시의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기획자는 예술가들의 다양한 출판활동에는 근본적으로 픽션을 만들기 위한 의지가 잠재해 있으며 출판은 이를 가시화하기 위한 도구임을 주장한다.

 

전시장 1층의 아카이브 웹페이지 프로젝션을 시작으로 2층에는 작가들이 출판하는 잡지가 전시되는 ‘Artist's Magazine’, 콜렉티브로 활동하는 주체들의 출판물인 ‘Collective's Publishing’, 그리고 출판이라는 행위 그 자체를 예술적 실천의 한 가능성으로 생각하고 실험한 결과물을 모은 ‘Publisher’의 3개의 섹션이 모여 구성된다. 여기에서는 포럼 A 외 10종, Urban drawings 01: 주거의 감각(sense of dwelling 외 20종, 관상용 선인장 외 50여종이 전시된다. 또한 지하1층에서는 독립적인 작품으로서 만들어진 출판물로 구성된 ‘Bookworks’와 프로젝트 혹은 리서치와 관련된 출판물로 구성된 ‘Research Tool’로 이루어지며 『말 못할 사정』 외 60여점, <미스터리안산>, 『만 개의 파도』 외 20여점이 전시된다.

 

전시는 아카이브의 여러 시간성을 동시에 작동하게 만들기 위해 네 개로 장치로 분류된다. 첫 번째는 전시 중 계속해서 조사되고 추가되는 아카이브 목록을 실시간으로 최신화하기 위한 웹 공간이다. 두 번째는 웹과 마찬가지로 계속해서 리서치가 수행되는 장소로서의 전시장이다. 웹의 즉각적인 시간성과는 다르게 전시 공간에는 목록화된 자료의 실제 결과물이 웹 아카이브와는 시차를 두고 드러날 것이다. 세 번째는 이 전시의 커미션으로 진행되는 박보마의 작업이다. 박보마는 자신이 지각하는 특정한 사물, 상태, 풍경과 자기 자신에게 중요한(감정적으로 환기되는) 개인적 감각을 재현하기 위해 출판을 적극적으로 이용한다. 마지막 네 번째는 전시연계 프로그램이다. 매 주 진행되는 강연 및 워크숍은 예술가의 출판과 그 출판물에 대해 어떻게 이해하고 분류할 것인지에 대해 구체적으로 논의한다. 

 

기획자소개

2017년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시각예술분야 큐레이터로 선정된 이한범(1988)은 《새벽질주》(2014), 《Using Your Real Life》(2016) 등의 전시를 기획하고, 영상 상영플랫폼인《블라블라블라인드》(2017~)를 기획하여 운영 중이다. 또한 미디어버스의 출판 편집자이자 영상예술 비평지 『오큘로』의 공동 편집자로 예술 비평의 동시대적 작동 방식에 대해서 실험한다.

---

---
부대행사 소개
《픽션-툴: 아티스트 퍼블리싱과 능동적 아카이브》의 전시 연계 프로그램입니다.
전시 기간 중 매주 토요일에는 흥미로운 내용의 토크, 강연, 워크숍 등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성원으로 모든 부대행사 신청이 마감되었습니다.
---

● TALK 신청 인원: 30명
《출판_기념회》展과 AC퍼블리싱
참여: 호경윤, 윤사비
일시: 2018년 4월 7일(토) 17:00~18:00
미술 매체로서의 아티스트 퍼블리싱을 실험했던 전시 《출판_기념회》(2008, 갤러리 팩토리)의 기획자 호경윤과 참여 작가 윤사비를 초청하여, 당시 독립 출판을 둘러싼 환경을 기억하면서 이와 관련된 흥미로운 지점들에 대해서 이야기 나눈다.
*호경윤
아트저널리스트. 현재 계원예술대학교 순수미술과에 출강한다. 미술 월간지 『아트인컬처』 편집장 및 2013베니스비엔날레 한국관 커미셔너를 역임했으며, 《출판_기념회》 등을 기획했다. *윤사비
작가. <윤사비레지던스> 프로그램을 기획, 《배신이 기다리고 있다》(2007, 인사미술공간》를 진행했다. 2009년 독립 출판 콜렉티브 AC퍼블리싱을 운영, 《TIMBER!》(2013, 아트스페이스풀)를 개최했다.

---
● Lecture 신청 인원: 30명
『MAGAZINE』, 무엇을 하려고 하나요?
참여: 강정석
일시: 2018년 4월 14일(토) 15:00~16:30
신청 인원: 30명
『MAGAZINE』은 ‘비디오 게임 이후’의 게임을 다루는 게임 잡지다. 그런데 비디오 게임 이후는 무엇이고, ‘이후의 게임’은 또 뭘까? 이번 토크는 이에 대해 명확한 답을 제시하려 하기보다는, 이 질문이 떠오르게 된 배경에 대해 생각해보는 자리이다.
*강정석
미술가. ‘비디오 게임 이후’의 게임에 관한 잡지 『MAGAZINE』을 발행하며, 기회 기생형 플랫폼 <피아★방과후>를 공동 운영 중이다.

---
● Lecture 신청 인원: 30명
예술과 학술연구, 그리고 출판의 관계
참여: 이소요
일시: 2018년 4월 21일(토) 15:00~16:00
연구기반 예술(research-based art)을 도서 형식으로 발표하기 위해 1인 출판사를 시작한 이소요가 ‘연구’, ‘실험’, ‘아카이빙’ 등 학술의 맥락에서 사용되는 용어들이 예술 창작에 도입되면서 발생하는 특성과 혼란들에 대해 말한다.
*이소요
미술작가. 과학적 생물 이미지의 역사와 사회 배경에 관심을 가지며, 2017년 여름, 1인 출판사 『생물과 문화』를 시작했다.

---
●Lecture 신청 인원: 30명
벽과 그리드, 미술책에 관한 뻔뻔한 이야기
참여: 현시원
일시: 2018년 4월 28일(토) 15:00~16:00
미술에서 만들어진 일종의 컨텐츠를 어떻게 책을 통해 다시, 처음, 오랫동안 볼 수 있을까? 앙드레 말로의 '벽 없는 미술관'부터 본인이 기획한 《도면함》(2017, 시청각) 등 몇 가지 사례를 통해 미술책이 던진 질문들을 계보 없이 (이미지를 보며) 따라가 본다.
*현시원
큐레이터로 이미지와 미술에 관한 글을 쓴다. 시청각 공동 디렉터이며 저서로는 『한 시간 총서 2-미술 글쓰기와 큐레이팅』(미디어버스, 2017), 『사물 유람』(현실문화연구, 2014) 등이 있다.

---
●Lecture 신청 인원: 30명
단명자료: 2010년대의 무상한 아카이브들
참여: 윤원화
일시: 2018년 4월 28일(토) 16:30~17:30
2012년 문지문화원 사이 다원예술 아카이브 <아트폴더>에서 윤원화가 진행한 비관습적 출판 리서치와, 같은 해 미디어버스가 전시한 소규모 출판 컬렉션 <공통의 목록>을 바탕으로, 2018년 《픽션-툴: 아티스트 퍼블리싱과 능동적 아카이브》의 아카이브 시스템을 리뷰하고 아티스트 북 아카이브의 조건과 의미를 따져 본다.
*윤원화
시각문화 연구자. 저서로 『1002번째 밤: 2010년대 서울의 미술들』, 『문서는 시간을 재/생산할 수 있는가』, 역서로 『광학적 미디어』, 『기록시스템 1800/1900』 등이 있다.

---
●workshop 신청 인원: 15명
DIY 페미니즘 진 만들기 워크숍
강사: 리슨투더시티
일시: 2018년 5월 5일(토) 14:00~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세계를 페미니즘의 관점으로 바라보고 함께 리서치한 자료들을 바탕으로 각자의 페미니즘 진을 만들어본다. 주제는 예술계 성폭력, 성희롱 문제, 예술대학과 기관의 문제 리서치, 페미니즘 운동 시각화 리서치 등 몇 가지를 미리 제시할 예정이다.
*리슨투더시티
리슨투더시티는 디자인 예술 콜렉티브로 2009년 결성되어 현 멤버 외에도 많은 외부 협업자와 작업을 함께 해오고 있다. 주로 개발 사업의 문제에 직접 개입하며 도시와 도시외부 공간의 공통성(the commons)에 대해 고민하고 이 과정에서 도시의 기록되지 않는 역사들과 존재들을 가시화해왔다. 독립잡지 『어반드로잉스』를 비롯한 출판과 영상작업과 전시, 직접행동 등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
담당자명 :
차승주
담당부서 :
시각예술부
담당업무 :
미술관 전시기획, 평가 및 운영, 인사미술공간 운영 총괄
전화번호 :
02-760-4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