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행동전문가 강형욱 "이웃 간 갈등, '실례합니다' 마인드로 해소해요"

반려견 행동전문가 강형욱 '이웃 간 갈등, '실례합니다' 마인드로 해소해요

- 세 번째 인문소풍 명예멘토로 이웃과의 소통 나눠

세 번째 인문소풍 명예멘토 강형욱은 원주 시민들과 함께 ‘이웃과의 소통’을 주제로 이웃 간 소통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세 번째 인문소풍 명예멘토 강형욱은 원주 시민들과 함께 ‘이웃과의 소통’을 주제로 이웃 간 소통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1
세 번째 인문소풍 명예멘토 강형욱은 원주 시민들과 함께 ‘이웃과의 소통’을 주제로 이웃 간 소통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지난 8일, 반려견 행동전문가 강형욱이 원주 시민들의 명예멘토가 되어 반려견을 매개로 이웃 간의 소통을 이야기한 세 번째 인문소풍 <반갑습니다, 처음 뵙겠습니다>를 진행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 이하 예술위원회)가 주관하는 '인문소풍'은 사회 저명인사들이 일일 명예멘토가 되어 일상적인 공간에서 벗어나 참가자들과 함께 다양한 삶의 이야기를 나누며 소통하는 행사다.
세 번째 인문소풍은 명예멘토와 멘티가 음식을 가져와 나누어 먹으며 소통하는 포틀럭 파티* 형식으로 진행됐다. 멘티로 참여한 참가자들은 총각무, 동치미, 멸치볶음, 계란말이, 장떡 등 직접 챙겨온 다양한 음식을 서로 나누어 먹으며 내가 희망하는 이웃, 좋은 이웃과 나쁜 이웃에 대한 생각들을 나눴다. * 포틀럭 파티: 참석자들이 자신의 취향에 맞는 요리나 와인 등을 가지고 오는 북미식 파티
강형욱 명예멘토는 이웃 간의 갈등을 해소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대부분 반려견의 문제행동은 보호자의 태도나 행동으로부터 생긴다. 이웃 간의 태도의 문제로 바꾸어 생각해봤으면 좋겠다”라는 의견을 제시하고, “아무리 좋은 말이라도 누군가에겐 위협적으로 들릴 수 있다. ‘실례합니다’라는 마인드로 상대방을 배려하는 말과 경청하는 태도를 가진다면 이웃 간의 갈등은 사라지지 않을까 싶다”는 당부의 말로 행사를 마무리 하였다.
올해 마지막 인문소풍 ‘나는 나답게 살기로 했다’는 11월 21일(수) 부산 낭독서점시집에서 열린다. 작가 정여울과 청년들이 모여 ‘나다움’을 표현하고, ‘나답게’소통하는 법에 대하여 이야기할 예정이다.
 

자료담당자[기준일(2018.11.13)] : 기획조정부 백선기 02-760-4714
게시기간 : 18.11.13 ~

 
공공누리
이 자료는 상업적·비상업적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이 가능합니다. 단, 반드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공이라는 출처(특히 사진)를 표시해주시기 바랍니다.

우리 동네 인문공간 이야기, ‘인문지도-에버그린콘텐츠’발간
에버그린콘텐츠
도시재생 관련 예술가 레지던시 실태 토론회
도시 재생 관련 예술가 레지던시  실태 토론회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문학분야 앤솔러지 출간『2019 젊은 작가 앤솔러지 북콘서트』
젊은 작가 앤솔러지 작품집
사람 사는 이야기, 그 곳에‘인문쟁이’가 간다
인문쟁이 발대식 사진
2019년 제58회 베니스비엔날레 국제미술전 한국관 “History Has Failed Us, but No Matter” 개최
한국관 외부 전경
“믿고 보는 창작산실” 2019의 문을 열다 5개 장르 총 44개 후보작이 펼치는 쇼케이스
뮤지컬 호프 공연 중 한 장면
아르코미술관 예술교육 프로그램『2019 아르코아틀리에_ 머물러도 좋아요(1차)』
2019 아르코 아틀리에-머물러도 좋아요 (놀이 아방가르드의 풍경)
예술위, 골목콘서트 지원사업 2기 공모
2019 인문360° 골목콘서트 지원사업 공모2기
예술위, 아카데미 성과보고 시리즈 권세정 개인전《아그네스 부서지기 쉬운 바닥》개최
권세정 개인전《아그네스 부서지기 쉬운 바닥》
제16회 베니스비엔날레 국제건축전 한국관 귀국전'국가 아방가르드의 유령(Spectres of the State Avant-garde)' 3월 27일부터 5월 26일까지 아르코미술관에서 개최
정지돈_빛은 어디에서나온다
담당자명 :
백선기
담당부서 :
기획조정부
담당업무 :
언론사 대응 및 언론홍보 총괄(정) 보도자료
전화번호 :
02-760-4789